오리올레 비비에스

비밀번호의 효율적 기억방법

인터넷상의 수많은 웹사이트에 쓰이는 비밀번호를 관리하는 방법의 하나로 전문적인 프로그램이나 수첩에 적어둘 필요가 없는 아래 방법을 제안합니다. 

이 방식은 비밀번호를 3개의 블록으로 구성합니다.

비밀번호 = A 블록 + B 블록 + C 블록

A 블록과 C 블록은 사용자가 어디에도 공개하지 않은 자기만 아는 단어와 특수문자로 구성됩니다. 통상적이고 관례적인 비밀번호의 구성 순서상 A 블록은 영문자와 숫자의 조합이 추천되고, C 블록은 영문자 또는(그리고) 숫자와 특수문자의 조합이 적합합니다. 사용자는 단지 A 블록과 C 블록을 기억하면 됩니다.

구체적인 예를 들면, 멀더는 평소 달에 관심이 많아 아폴로 프로젝트에 대한 지식이 풍부합니다. 그래서, A 블록은 'Apollo', C 블록은 '#11'로 정했습니다. 이 두 블록의 단어는 개인의 관심사라서 쉽게 잊혀지지도 않지만 잊어버릴까 염려된다면 수첩에 적어두거나 윈도의 메모장에 입력해서 하드디스크에 저장해도 크게 상관없습니다. 혹시나 유출되어도 아래 B 블록의 규칙을 모른다면 아무도 사용자의 완전한 비밀번호는 알아낼 수 없습니다.

B 블록은 접속하려는 웹사이트를 연상기억법에 기반한 규칙을 통해 기억할 수 있는 단어로 구성됩니다. 예를 들어, 네이버의 경우에는 네이버의 상징색인 녹색을 연상할 수 있게 직접적으로 'green'이라고 하거나 또는 한글 단어 '녹색'을 영문키보드로 타이핑한 'shrtor'이 적당할 것입니다.

이제 A, B, C 세 블록에 대한 자신만의 규칙이 완성되었습니다. 이 방식에 따른 멀더의 네이버 비밀번호는 A, B, C 블록을 조합한 'Apolloshrtor#11'이 될 것입니다.

사용자가 웹사이트의 비밀번호를 정할때 이 방식을 활용한다면 비밀번호 입력시 사용자가 실제 떠올려야 하는 것은 B 블록, 해당 웹사이트를 기억하는 자신만의 연상기억법에 의한 단어규칙 뿐이므로 특정 프로그램을 사용하거나 수첩을 뒤적일 필요 없이 빠르고 편리한 로그인이 가능함과 더불어 만약 해당 사이트가 해킹을 당해 사용자의 비밀번호가 유출되더라도 각 사이트마다 비밀번호는 제각각 상이하므로 다른 사이트에까지 피해가 확산되지 않는 보안상의 안전성도 담보할 수 있습니다.

2018년 2월 10일

※ 2020년 8월 19일에 원문의 일부를 수정하여 커뮤니티 사이트에 등록하고, 2020년 8월 29일에 기 수정한 내용을 원문에 반영하였다.
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